꼭 보세요 (Brooklyn 99) 넷플릭스 미드시트컴 추천

 범죄수사물인 줄 알았는데?회 사원인 시트콤<브루클린나인>시즌7까지 한 뉴걸을 보니 하반기를 보냈네. ‘뉴걸’ 보고 나서 또 엄청 고민했어. 한 드라마를 보면 그 다음에 시작하기가 힘들고 어려워서 망설여진다. 미드가 뭐라해도 선택이 이렇게 어려울까!! 절대로 아무거나 함부로 보는 성격이 아니라서 더욱 그런 것 같다.

어둡고 성실한 분위기가 싫어서 더 고민한다….(넷플에는 왜 이런 분위기의 미드가 많은것처럼 보이는가;;) 아무리 밝아도 병맛이라면 또 싫고…..?? 그 후 그 동안 그 명성을 얻은 시트콤 <브루클린나인>을 보게 되었다. 사실 경찰의 수사물같은건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시트콤이라고 하니까 밝은 분위기겠지~라고 생각하고 !

브루클린 나인

시즌1을 다 본 후기는 – 진짜 재밌다!! 범죄 중심이 아니라 구성원들의 사소한 일상 중심의 드라마여서 나의 흥미를 끌었다. 약간의 로맨스(주내용은 아님), 병 유지로도 견딜 수 있는 캐릭터들(미드오피스만한 병 유지), 억지스러운 스토리가 없는 소소한 재미까지!시즌 7까지 있어서 좋았다(넷플릭스에는 시즌 5까지 나와 있다).올겨울은 이미돌로 날겠지^^시트콤을 좋아하는 사람은 누구나 가리지 않고 좋아하는 것 같다.

브루클린 나인의 주요 인물

위의 8명이 일화를 이끄는 주요 인물이다. 캐릭터 하나하나가 개성이 강해서 브루클린나인이 더 인기가 있는 모양이다. 그리고 누구와 붙여도 궁합이 잘 맞기 때문에 더 다양한 에피소드를 만들 수 있을 것 같다. 모든 인물 다 소중한 캐릭터야!!!!

그래서인지 이런 그림도 많은가요?ㅎㅎㅎ 캐릭터를 잘 살린 그림 ㅋ

<브루클린 99와 뉴걸 크로스오버>

브루클린 99시즌4 에피소드4에서 뉴걸 제스를 만날 수 있으며,

뉴걸 시즌6 에피소드4에서 브루클린99를 만날 수 있다!

<브루클린 나인 나인의 인물 소개>

제이크 페렐타의 주인공 공이라고도 할 수 있는 인물 <제이크>역의 앤디 샘버그. 굉장히 천재적인 경찰로 머리도 좋고 범인도 잘 잡아낸다. 하지만 청결과는 거리가 멀고 뭔가 대충대충 살자주의자? 자유분방하게 사는 30대 남자, 경제관념도 없고 모은 돈도 없는 오늘만 보고 사는 스타일의 캐릭터. 어린아이처럼 에이미를 놀리지만, 진실을 좋아하게 되었다.

에이미 산티아고, 에이미 산티아고, 너무 성실한 우등생의 이미지나 허황되고 욕심이 많다. 서장의 총애를 받으려고 남자 형제 사이에서 자라 남자를 이기려는 마구잡이로 경쟁심이 강하다. 다른 지점의 경찰관과 사귀는 것으로 인해 제이크와의 연애사는 일단 정지. (시즌 2 중반까지의 내용은 나도 보지 않는다) 또 다른 여성경찰 로사디아스와 콤비로 활동을 자주 한다.

찰스 보일은 정말 뭐든지 열심히 하는 경찰인데 성과는 별로…? 경찰이 아닌 미식연구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요리에 대해 놀라운 견해와 지식을 갖고 있다. “김 밴댕이”의 순정 남자지만 오랫동안 로사디아스을 짝사랑하고 있다(시즌 1). 그렇다고 싫어하는 캐릭터는 아니야. 사랑스럽게 분위기 파악 못해?(웃음) 나름대로 제이크와 찰떡궁합인 경찰이다. 세상 물정을 모르고 멍청해서, 언제나 지나의 웃음거리가 된다.

로사디아스 무뚝뚝함. 신비함.잔인. 인정 없음의 캐릭터. 항상 무표정한 게 홀트 서장과 비슷하지만 서장보다는 더 잔인한? 성격인 경찰 인정 안 할 줄 알았는데 사실 심오한 캐릭터 제이크와는 경찰학교 동기임을 알 수 있다.

테리제 포즈텔리 반장 요구르트를 아주 좋아하고, 것 자체를 아주 좋아해서… (대식! 냉장고에 가득 채운 것이 하루 식량. 근육량도 대단해서 제이크를 인형싸안듯 아주 가볍게 안아올린다. 명사수에 능력도 뛰어나지만 체격에 비해 감수성은 매우 약하고 쌍둥이 두 딸을 둔 가정에 충실한 가장이다. 서장에 대한 충성도가 높다.

레이먼드 홀트 99 관할서의 서장!홀트 서장이 새로 부임하게 되면서 브루클린 99의 일화가 시작된다. 웃는 모습이 하나도 없는 무표정 캐릭터흑인에다가 게이여서 경찰내에서 무수한 차별을 받아 겨우 서장 자리까지 올랐다. 제이크와의 궁합이 둘이서 할로윈 때마다 벌이는 내기를 구경!

지나리네티 브룩클린 99가 없어서는 안 될 캐릭터! 돌+I로 부를 수 있는 캐릭터다. 직장에 다니면서 남들은 쉽게 할 수 없는 말과 행동도 서슴지 않는 그녀. 사이다의 발언도 한두번이 아니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동료들을 놀리는것도 밉지 않네. 싫다는 거절의 표현도 분명했다. 대놓고 당당하게 너 싫어할 거야 제대로 된 캐릭터 서장님 앞에서, 핸드폰 게임도 하는 캐릭터. 빈둥빈둥 놀고 있는 것 같지만, 실은 일은 또 굉장히 잘한다.(그래서 잘려?) 다른 동료들을 모두 놀리는 제이크도 지나만은… 제이크와는 친한 친구로 나왔고, 제이크의 소개로 경찰서에서 일하게 되었다고 한다.

캐릭터들이 너무 개성적이고 재미있어서 더 볼만한! 너무 재미있는 미국 , 브루클린 나인. 보지 않은 사람이 있으면 지금 보세요. 🙂

#넷플릭스미드 #넷플릭스미드추천 #브루클린나인 #브루클린99 #미드추천 #넷플릭스시트콤 #미드시트콤

* 미드로 영어를 공부하는 <모던패밀리> <길모어걸스>에서 영어를 공부하는 사람을 교재, 내 블로그에서 구입할 수 있습니다:)